2018 호보니치테쵸 위클리 | 4월부터 시작 버전

작년에 사놓고 거의 쓰지 않아서 다시 안사긴 했는데. 찾아보니까 올해는 기존 위클리보다 종이 매수가 3배나 많은 메가 버전도 출시된걸 메일에서 찾았다. 위클리는 얇고 작은 맛에 쓰는건데. 그래도 그만큼 필기를 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반증일테다. 시부야 로프트 30주년 기념 위클리도 출시되었고 메가 버전도 나온듯 하다. 이건 로프트에서만 구매가능한듯. 예상하듯이 노랑노랑하다.

2018 문구 완벽 가이드 | 광화문 교보문고

오늘 원래 계획은 남산에 벚꽃 구경을 할 예정이었는데 갑자기 광화문 교보문고가 가고 싶어서 차를 가지고 갔다. 전에 한남동을 가보긴 했지만 진짜 시내운전은 오늘이 처음이었다! 교보에서 이것저것 많이 구매를 해서 멤버십이 등급이 조금 높은편이어서 주차를 2시간 정도 무료로 할수 있었다. 차가 막힐까봐 일찍 출발했더니 주차장이 많이 비어있었다.

디기스님이 선물로 주신 PLUS의 OMNI지우개

오늘 소개할 문구류는 얼마 전에 만났었던 디기스님이 선물로 주신 지우개입니다. 톰보우 유라샤 샤프펜슬과 함께 주셨죠. PLUS는 AIR-IN이라는 매우 좋은 지우개를 만드는 곳인데요. 국내에서는 아톰상사가 작년부터 꽤나 공격적으로 마케팅을 하고 있습니다. PLUS는 특히 수정테이프와 데코라인이 매우 강한 곳으로 알려져 있죠.

광명 이케아 첫 방문

이케아를 주말에 가면 주차때문에 힘들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어서 일요일에 9시쯤에 집에서 출발을 했다. 원래는 10시 오픈이지만 9시 40분 정도에 가도 쇼핑을 할수 있다. 나는 보통 P3 입구쪽에 주차를 하는데 아침 일찍가면 차가 거의 없다. 물론 쇼핑하고 밥먹고 나오면 그 넓은 주차장에 차가 가득하고 차들이 주차장으로 들어오질 못한다. 이케아 연필은 쇼핑하려고 하나 정도 사용했는데 역시 조악하기 그지없다.

분당 정자동 벚꽃의 시작

보통 우리동네에 벚꽃이 피면 여의도 윤중로에도 벚꽃이 피는데 우리동네 벚꽃은 터지기 일보직전이다. 이렇게 수줍게 꽃망울을 머금고 있는 애들도 있고 그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