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히트랩의 bag in bag

Huw Jacob @Huw Jacob

리히트랩은 국내에는 잘 알려지지 않은 일본 문구 제조사다. 최근에 모나미에서 수입을 하고 있어서 교보문고나 온라인 쇼핑몰에서 꽤 다양하게 볼 수 있긴 하지만 브랜드로서의 인지도는 낮은 편이다. 개인적으로 리히트랩의 파우치나 노트 그리고 다양한 문구 악세사리를 좋아하는 편이다. 특히 이번에 교보문고 핫트랙스에서 구매한 bag in bag 파우치는 요즘 매일 가지고 다니고 있다.

리히트랩

A5사이즈인 이 파우치는 250mmX17mmX180mm의 사이즈인데 가방에 넣기에도 적당하고 따로 가지고 다니기에도 적당한 크기다. 이것보다 한 치수 더 큰 사이즈는 조금 크다는 느낌이 강하다.

리히트랩 @리히트랩

사진에서 보는 것처럼 가장 왼쪽에 필기구 하나가 들어가고 앞 부분에 테이프 형식의 두개의 다른 사이즈의 내부 공간이 있다. 양쪽에 아이폰5S가 다 들어간다. 그리고 그 바로 뒷 부분에 조금 더 큰 사이즈의 공간이 있는데 이 공간은 오픈되어 있고 작은 사이즈의 수첩이 들어간다. 그리고 뒷 부분의 지퍼를 열면 A5사이즈의 노트가 들어가는 구조로 되어 있다.

리히트랩

특유의 빨간색 마크가 왼쪽에 있고 전체적인 박음질도 좋은편이다. 리히트랩의 파우치들은 많은 양의 문구류를 넣어도 형태가 무너지지 않아서 개인적으로 매우 좋아하는 편이다.

리히트랩

네 가지 정도의 색상으로 판매되고 있는데 주황색과 연두색 중에 연두색이 왠지 끌렸다.

리히트랩

리히트랩

왼쪽에 있는 공간에는 필기구 하나를 꼽을 수 있도록 되어 있다.

리히트랩

그리고 왼쪽의 작은 공간에는 아이폰이 쏙 들어간다~

리히트랩

오른쪽에는 포스트잇 사이즈의 작은 노트가 들어간다.

리히트랩

가장 큰 공 메인 공간에는 노트를 넣고 다닐 수 도있지만 나처럼 아이패드 미니를 넣고 다닐 수 도 있다.

리히트랩

아미레에 파우치 그리고 또 파우치 ^^~! 가방 안에 넣고 다니다가 리히트랩 파우치만 따로 들고 다녀도 괜찮다.

가방 안에 왜 또 가방을 넣고 다니냐는 사람들도 많지만 가방안에서 떠돌고 다닐 문구류를 한번 더 정리하고 싶은 분들에게는 좋은 선택이 될 것 같다. 일단 믿고 가는 리히트랩이니까~

Write by 2014.01.23 19:41

711 Total Views 3 View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