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5. 20 ~5. 22 북해도 일본여행기 4부 – 마루야마공원 관광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오타루역에서 떠나서 다시 삿포로역으로 가는길이다. 가는길에 바다가 보이는데 시원시원하고 좋다.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에 있으면서 자주 갔던 키노쿠니야 서점. 2층에 있는 스벅에서 음료수를 마시려고 했는데 뭔가 주문을 해도 자꾸 줄을 서라고 해서 짜증나서 그냥 나와버렸다. 엄청 짜증났음.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잠깐 빅카메라에 가서 소니 렌즈 구경했다. ㅎㅎ 이 당시에 렌즈를 엄청 사고 싶어서 계속 가서 구경했다.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에서 가장 큰 백화점이라고 할까? 다이마루 백화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오전에 오타루에 갔다가 뻗고 잠시 호텔에 돌아와서 쉬고 근처에 있는 마루야마 공원에 갔다.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마루야마공원에 동물원도 있다고 하는데 조금 늦게 가서 보지는 못했다. 역사안에 동물원이 여기 있어! 라고 홍보가 장난 아니었다.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별기대하고 오진 않았는데 튤립이 아주 이뻤다.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근처에 사는 분들이 많이 오는듯 했다. 학생들도 많았고 자유롭고 여유롭게 공원에서 여가생활을 하는 모습을 보면서 그들의 여유로움에 마음이 많이 갔다.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사람들을 따라서 걷다보니까 신궁이 나왔는데 홋카이도 신궁이라고 한다. 다른곳에서 봤던 신사랑은 분위기가 조금은 달랐다. 사람들도 왠지 숙연한 분위기였다.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마루야마 공원 잠깐 구경했는데 벌써 4시. 왠지 시간이 빨리 가는 북해도.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북해도_마루야마공원

사실 해외여행은 캐나다랑 일본 밖에 가보질 않아서 잘은 모르겠지만. 북해도는 캐나다와 느낌이 많이 비슷했다. 아름다움 자연환경과 여유로운 사람들. 있는것만으로 힐링이 되는 곳이었다. 꼭 다시 한번 가보고 싶은 곳이기도 하다.

334 Total Views 1 View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