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회사 점심

김가네

요즘 회사 다니면서 가장 골치 아픈 부분은 점심을 해결하는 것이다. 점심에는 한결 자유로운 식사를 위해서 구내 식당보다는 외부에서 먹곤 하는데 문제는 음식점이 우림시티 밖에 없는 판교 테크노벨리 A블럭 특성때문에 마땅히 식사를 할 곳이 없다는 점이다. 그나마 금토천을 넘어서 도로공사쪽에 가면 꽤 맛있는 집들이 있긴 하지만 이것도 몇 군데 뿐이라 역시 정자동 보다는 선택의 폭이 적은 편이다.

며칠 전에는 우림시티를 헤메다가 결국엔 김가네를 갔다. 메뉴를 보던 중에 신기한 메뉴가 있어서 시켜봤다. 치킨 덮밥. 이건 모임? 이런 생각을 가지고 시켜봤는데 살짝 느끼한걸 보면 마요네즈가 들어간 것 같기도 하고 식감은 부드러운 편이었다. 우림시티의 대부분 식사들이 일반적인 맛을 가지고 있는데 일반적인 맛에 비싼 값을 내는 것보다는 차라리 일반적인 맛과 일반적인 가격을 가진 김가네가 우림시티의 가장 알짜배기 맛집이 아닐까 싶다.

2035 Total Views 1 View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