롱셀러 샤프 펜텔의 P205 메탈릭

P205

P205는 롱셀러 샤프중에 하나입니다.


또한 펜텔의 제도샤프 중 가장 하위라인업이기도 하죠. 그 동안 상당히 한정판 또는 신상색을 발매했었는데. 이번에 새롭게 발매된 메탈릭은 학생들이 좋아할 만한 반짝이는 컬러를 채택을 한게 이색적입니다. 사실 신상색 놀음은 펜텔의 그래프 1000부터 시작되긴 했지만 반응자체는 Uni가 훨씬 좋긴 했었죠.

P205

P205는 기본적으로 매우 좋은샤프입니다.


비슷한 모양의 제도 샤프가 있긴 하지만 일단 가격차이가 많이 나는편입니다. P시리즈는 기본적으로 4,000에서 5,000원인데 반해 제도 샤프는 대부분 1,000원 미만이닌깐요. 생김새는 매우 비슷하지만 내구성면을 살펴보면 사실 큰차이가 나는편입니다. 더불어 10번 노크시 5mm가 배출되는 펜텔 특유의 정확성도 그렇구요.

P205는 매우 가볍고(9g) 그리고 적당한 길이(14.3cm)를 가지고 있습니다.


사실 가벼운 무게때문에 무게중심이 살짝 흐트러지는건 사실입니다. 왜냐하면 장시간 필기시에 무조건 가벼운 샤프가 피로도를 줄여주는 건 아니기 때문이죠. 그래서 P205를 좋아하는 분들도 상위 라인업인 PG시리즈에 관심을 가지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P205

문구류마니아라면 P205는 다들 하나씩은 가지고 있습니다.


그 정도로 펜텔을 대표하는 샤프입니다. 그리고 이번에 새롭게 출시한 신상색은 이미 베이직라인을 하나씩 가지고 있는 문구류마니아들의 마음을 흔들만한 매력적인 색깔을 가지고 있죠. 만약 P205가 하나도 없거나 문구류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한 분들. 그리고 필기량이 많은 학생이라면 PG시리즈로 가기 전에 P205를 먼저 사용해 보시라고 적극 권장해드리고 싶네요.

7498 Total Views 7 Views Today
  • Yoo Byung Duk

    203 205 207 209는 10년째 쓰고 있네여ㅋㅋ 수학전공이라 필기량이 많은데 사라사나 제트스트림 같은 볼펜에 있는 고무그립을 빼서 꼽아 쓰고 있습니다

    • 고무그립 아이디어 좋네요. ^^ P시리즈는 내구성이 굉장히 좋죠. 비싼 가격만큼 말이죠. ^^

  • 디기스

    뭐 펜텔의 효자 상품이죠